테이블

본문 상단 광고 영역

게시판 상단 광고 영역입니다.

분류 2

고향에 돌아온 날 밤에 내 백골(白骨)이 따라와 한 방에 누웠다.

마카롱2018.08.28 13:53Views 522Votes 1Comment 0

  • 1
    • Font Size
게시글 상단 광고 영역입니다.

hoang-1437443_1280.jpg

 

고향에 돌아온 날 밤에
내 백골(白骨)이 따라와 한 방에 누웠다.

 

어둔 방은 우주로 통하고
하늘에선가 소리처럼 바람이 불어온다.

 

어둠 속에 곱게 풍화 작용하는
백골을 들여다보며
눈물짓는 것이 내가 우는 것이냐
백골이 우는 것이냐
아름다운 혼(魂)이 우는 것이냐

 

지조(志操) 높은 개는
밤을 새워 어둠을 짖는다.

 

어둠을 짖는 개는
나를 쫓는 것일 게다.

 

가자 가자
쫓기우는 사람처럼 가자
백골 몰래
아름다운 또 다른 고향에 가자.

게시글 하단 광고 영역입니다.
3.34
(3 user rated)
5
4
3
2
1

Rate your experience

0 Rate up

가슴 속에 하나 둘 새겨지는 별을 이제 다 못 헤는 것은

쉬이 아침이 오는 까닭이요,

내일 밤이 남은 까닭이요,

아직 나의 청춘이 다하지 않은 까닭입니다.

  • 1
    • Font Size

Leave a comment

Comment 0 Comment reload
게시글 사이 광고 영역입니다.
게시글 목록 상단 광고 영역입니다.
테이블

기본 스타일의 게시판입니다. 모바일 접속시 리스트 형태로 출력됩니다.

No. Category Subject Rating Author Date Views Votes
분류 2 고향에 돌아온 날 밤에 내 백골(白骨)이 따라와 한 방에 누웠다. 마카롱 2018.08.28 522 1
Notice 분류 1 계절이 지나가는 하늘에는 가을로 가득 차 있습니다. 마카롱 2018.08.28 390 1
12 분류 1 이쁜 게시판 테스트중9
게시판찾습니다 2019.01.23 3482 32
11 분류 2 test
마카롱 2019.01.01 4817 3
10 분류 1 ddd8
dd 2018.11.14 2339 6
9 분류 1 BT
nm 2018.11.14 2926 1
8 분류 3 붉은 이마에 싸늘한 달이 서리어 아우의 얼굴은 슬픈 그림이다.12
마카롱 2018.08.28 363 15
게시판 하단 광고 영역입니다.
Attachment (1)
hoang-1437443_1280.jpg
233.3KB / Download 25

본문 하단 광고 영역 1

본문 하단 광고 영역 2

사이트 하단 광고 영역